부산시와 중국, 코로나19 위기에도 협력은 더 단단히!

- 중국 산둥성, 부산에 마스크 5만 장 긴급 지원

김용신 국장 | 기사입력 2020/03/12 [16:34]

부산시와 중국, 코로나19 위기에도 협력은 더 단단히!

- 중국 산둥성, 부산에 마스크 5만 장 긴급 지원

김용신 국장 | 입력 : 2020/03/12 [16:34]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중국 산둥성에서 의료용 마스크 5만 장을 오늘(12일) 보내왔다고 밝혔다.

 

산둥성은 부산시의 자매도시나 우호협력도시가 아님에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지원한 첫 사례다. 한편, 지난 4일에는 부산시의 자매도시인 상하이시에서 일반용 및 의료용 마스크 7만 장을 부산으로 지원한 바 있다.

 

그리고 부산의 우호협력도시인 톈진시도 보건용 마스크 1만 3,344장, 의료용 마스크 6,400장, 보호복 3,802벌을 어제(11일)에 보냈으며, 현재 통관절차 진행 중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우호협력도시인 선전시와 광저우시, 헤이룽장성에서도 부산시에 마스크를 지원하겠다는 의향을 표시해와 중국 자매우호도시 등으로부터 지원이 이어질 것”이라며 “어려움 속에서도 서로에게 따뜻한 손을 내민 참된 우정을 바탕으로 우리 시와 중국 내 주요 도시 간 협력은 더욱 단단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부산시는 지난 2월 중순 자매도시인 상하이시에 마스크 1만 장․방호복 500벌․의료용 장갑 1만 세트․고글 1천 개를, 우호협력도시인 충칭시에 마스크 1만 장․의료용 장갑 3천 세트․고글 500개를 긴급 지원했으며, 다른 우호협력도시와 산둥성, 산시성 등에도 구호물품을 지원할 계획이었으나 국내 및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으로 부득이 지원을 중단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