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청소년환경단, 무더위 속에서도 정화활동을 통해 성숙한 시민의식 보여줘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20/08/02 [09:10]

한국청소년환경단, 무더위 속에서도 정화활동을 통해 성숙한 시민의식 보여줘

최성룡기자 | 입력 : 2020/08/02 [09:10]

▲ 한국청소년환경단, 무더위 속에서도 정화활동을 통해 성숙한 시민의식 보여줘  © 편집국

 

 

한국청소년환경단(총재 남성용)은 8월 1일 지역주민의 수질보전 활성화 및 참여 확대를 위해 창원시 북면 신천천 및 하천변에서 정화활동을 실시했다.

 

▲ 한국청소년환경단, 무더위 속에서도 정화활동을 통해 성숙한 시민의식 보여줘  © 편집국


이번 정화활동은 주민 및 한국청소년환경단 회원 등 160여명이 참여해 주민들이 투기‧소각한 불법쓰레기를 비롯해 농업용 폐기물, 생활쓰레기, 장마로 흘러 들어온 쓰레기 등 약 3톤을 수거했다.

 

▲ 한국청소년환경단, 무더위 속에서도 정화활동을 통해 성숙한 시민의식 보여줘  © 편집국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학생 포함 시민들이 이른 아침부터 자발적으로 행사에 동참해 하천변에 쌓인 플라스틱, 비닐류 등 쓰레기를 집중 수거하며 구슬땀을 흘리는 등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주었다.

▲ 한국청소년환경단, 무더위 속에서도 정화활동을 통해 성숙한 시민의식 보여줘  © 편집국


한국청소년환경단은 앞으로도 청소년과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낙동강을 관리하고 보전할 수 있도록 환경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는 한편 홍보‧캠페인활동으로 녹색실천을 유도할 계획이다.

▲ 한국청소년환경단, 무더위 속에서도 정화활동을 통해 성숙한 시민의식 보여줘  © 편집국


한편 남성용 총재는 “하천변에 버려진 쓰레기는 대부분 생활쓰레기”라며, “시민 모두가 깨끗한 낙동강 만들기에 동참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