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Y인터네셔널·파시픽코리아, '신남방통상산업비전 선포식'
K-방역과 남방통상산업협력망 통한 우리기업 전세계수출 기회 확대

허도원 기자 | 기사입력 2020/11/10 [18:33]

DY인터네셔널·파시픽코리아, '신남방통상산업비전 선포식'
K-방역과 남방통상산업협력망 통한 우리기업 전세계수출 기회 확대

허도원 기자 | 입력 : 2020/11/10 [18:33]



한류위원회 및 DY인터네셔널(DY INTERNATIONAL)·파시픽코리아(PASIFIK KOREA)는 오는 13일 오후 5시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 서울' 그랜드 볼룸에서 '신남방통상산업비전 선포식'을 개최 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주관사인 한류위원회 및 공동 주최를 맡은 DY인터네셔널과 파시픽코리아 임직원을 비롯해 국내·외 VIP, 지자체장, 기업 대표, 연예인, 언론사 취재딘 등이 대거 참가할 예정이다.

 

신순정 한류위원회 회장은 이번 행사와 관련, "인도네시아와 한국이 동남아시아의 국제방역과 바이오산업, 그리고 통상무역의 선두에 서서 경제, 문화의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자 한다"며 "우리는 '신남방통상산업' 망을 구축하여 인도네시아 무역 통관의 각종 규제를 하나의 체제로 통합 하는 방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신 회장은 이어 "DY인터네셔날과 파시픽코리아는 인도네시아 무역 관련 인사들을 초청하여 환영 만찬 및 축하 공연을 곁들여 비전 선포식을 갖고 이를 통해 한국기업들이 더욱 활발하게 세계 수출시장에 진출하기 위하여 세계경제여성연합회 한국지부를 발족 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본 행사를 통해서는 인도네시아 주정부와 내무부에서 승인한 한국의 통상산업에 관한 협회 설립을 기념하고 파시픽코리아가 주최한 '2020 국제 방역, 바이오 산업 컨퍼런스'의 성공적인 개최와 K-방역으로 전 세계가 인정한 우수한 한국기업 제품의 수출기회를 DY 인터네셔널이 더욱더 확대해 갈 수 있는 비전을 공유하고 축하하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이번 비전 선포식에서는 재외공관장 및 해외 VIP의 축사를 시작으로 홍보 영상물 상영, 인도네시아 수코수 할랄청장의 프리젠테이션, '신남방통상산업 비전 선포식'과 함께 DY 인터네셔날-파시픽코리아 업무협약식, 감사패 증정 및 비전 선포, 세계경제여성연합회 한국지부 발족식, 김덕수패의 사물놀이, 퓨전 국악 앙상블의 아라연, 신인 여자아이돌 워너비 등이 출연해 국악 및 신명나는 K-POP 등 전통과 현대를 어우르는 축하 공연이 이어질 예정이다.

 

또한, 대한민국과 인도네시아 VIP의 축사와 더불어 지자체장과 관련기업 대표이사들과 함께 상행플랫폼 역할의 비전 선포의 장을 마련하고, K-방역과 한류를 통해 세계시장에서 달라진 한국의 위상과 신남방통상산업협력망(한국–인도네시아)을 통한 우리기업의 전 세계 수출기회 확대에 대한 비젼을 공유하고 협회의 시작을 축하하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행사의 공동 주최를 맡은 DY인터네셔날은 유통·금융·IT 및 퍼블리싱·블록체인·비대면교육·K팝·미디어를 아우르는 글로벌한 B2ALL(Business to All, 기업 전자상거래) Busine 기업이다.

 

DY인터네셔날 김원태 대표는 "DY 인터네셔날은 해외 시장을 준비하는 한국기업들을 지원하며 유통 및 홍보, 판매, 마케팅까지 원스톱으로 가능케 하여 기업의 수익증대에 이바지 하는 동과서 관계로 어깨를 나란히 하는 기업으로써 기업들과의 업무절차를 최소화하고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양사와 양국 간에 협력을 통하여 한국기업들에게 해외 및 국내 진출에 교두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파시픽코리아는 대한민국과 인도네시아 간의 경제 발전을 위한 인적, 물적 교류를 확대하는 연결고리로써, 인도네시아에 진출하고자 하는 한국기업들을 지원하고 근로자들의 인권 보호와 관리지원을 하기 위해 인도네시아 정부와 긴밀히 협조하며 소통하고 있는 기업이다.

 

이광연 파시픽코리아 회장은 "파시픽코리아는 인도네시아 종교부 할랄청(BPJPH)의 할랄 인증 대행기관으로써 대한민국 기술과 경제적 지원을 인도네시아에 원활히 진행할 수 있도록 성심을 다할 것이며 한국기업들의 수출 인증 절차를 실무적으로 최선을 다해 지원하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양국간의 협력을 통하여 한국기업들이 인도네시아에 빠르게 정착할 수 있도록 프로세서와 시스템을 제공하고 함께 공존하며 상생할 수 있는 대행기관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의 주관사인 한류위원회는 회원 상호간의 다양한 정보교류와 만남의 장을 통한 한류의 뜻을 기울여 대한민국의 문화·예술을 세계화로 실천하는 단체로, 국내·외에 널리 알려져 있는 주한외국대사관 유관기관 단체다.

 

신순정 한류위원회 회장은 "말이 아닌 행동으로 서로간의 교감을 나누고 베푸는 참된 삶의 장을 열어가는 아름다운 단체인 한류위원회는, 소통의 장을 조금 더 넓히기 위해 온라인 모임도 함께 운영 중에 있다"며 "이를 통해 한복, 한지, 한글, 소리, 춤, 그 외 포함되는 모든 분야별로 다채로운 활동을 함으로써 문화교류의 공간으로 만들어 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신 회장은 이어 "한류위원회는 고문, 자문위원이 각 12명으로 모든 회원 분들께서는 한류위원회와 함께 상호 협력, 협연단체 및 기업체와의 각종 비즈니스 등과 더불어 다채로운 한류 문화의 장을 함께 펼쳐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신남방통상산업비전 선포식'은 인도네이사 종교부 할랄청(BPJPH), 인도네시아 내무부, 인도네시아 재난청, 인도네시아할랄연구기관, NU, 인도네시아이슬람경제총연합회, 재인도네시아한인회, 인도네시아 상공회의소, 인도네시아 경찰 조합, 인도네시아 총 경찰 연합회, 인도네시아 이슬람 총 연합회, 인도네시아 전통 문화 연합회, 외교부, 한국예술교류재단 등이 후원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