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의 지속가능 발전을 위한‘천안형 탄소중립 시민실천운동 선언’

- 천안시민과 관내 대학, 기업, 공공기관이 함께 천안형 탄소중립 시민실천 운동 추진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21/11/17 [23:04]

천안의 지속가능 발전을 위한‘천안형 탄소중립 시민실천운동 선언’

- 천안시민과 관내 대학, 기업, 공공기관이 함께 천안형 탄소중립 시민실천 운동 추진

최성룡기자 | 입력 : 2021/11/17 [23:04]

▲ 천안의 지속가능 발전을 위한‘천안형 탄소중립 시민실천운동 선언’


천안시민과 천안 내 대학, 기업, 공공기관이 기후변화를 극복하고 탄소중립과 지속가능한 발전의 전환을 이루기 위해 ‘천안형 탄소중립 시민실천운동’을 선언했다.

 

천안시는 1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천안형 탄소중립 시민실천운동 선언식을 개최하고 관(官) 주도에서 벗어나 산·학·연·관의 협의체를 구성해 녹색 시민운동을 펼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선언식은 뉴딜정책 핵심전략 수립과정에서 도출된 것으로, 녹색경영과 생산소비 확산을 통한 시민에게 실천 가능한 생활 활동을 제시하는 탄소중립 정책화 과정이다.


탄소중립 시민실천운동 선언식은 기조강연, 선언식, 패널토의로 진행됐다.

 

1세션에서는 임춘택 에너지경제연구원장(2050 탄소중립위원회 에너지혁신분과 위원장)이 ‘글로벌 에너지전환과 탄소중립 추진’이라는 주제로 기조강연을 진행해 탄소중립의 분위기 조성과 관심을 유발했다.

 

2세션에서는 산(産: 충남북부상공회의소, 기업인협의회, 충남벤처협회), 학(學: 단국대학교, 호서대학교), 연(硏: 충남연구원), 관(官: 천안시) 협의체가  탄소중립 공동선언문을 채택해 선언문을 낭독하고 퍼포먼스와 선언문 협약식을 진행했다.

 

시민대표로 나선 조경호 천안시 주민자치연합회장은 “우리는 당면한 기후위기를 극복해야 하는 인류적 사명을 가지고, 탄소중립이라는 공동목표를 달성하고자 적극 노력하고 협력할 것을 다짐한다”고 말했다.


산학연관 협의체는 △탄소중립의 가치를 공감하고 확산해 나간다 △탄소중립을 위한 실행계획과 집행예산을 마련한다 △탄소중립을 위한 1개 이상의 자발적 실천운동을 실천한다 △탄소중립 시민실천운동의 참여규모와 범위를 확대하고 연대한다 △탄소중립 실천운동의 지속적 관리와 평가를 통해 개선해 나갈 것을 선언했다.

 

이후, 시민과 전문가가 참여하는 패널 토의가 이어졌다. 박승규 호서대학교 LINC+사업단장이 좌장을 맡아 기업체 대표와 시민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천안형 탄소중립 시민실천운동 방안’이라는 주제로 각계각층 실천 동의 및 전개 방법과 이행방안 등을 논의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